2011년 10월 21일 금요일

Dic: 제자리, 제

【명사】

4. 일정한 정도에 도달하여 안정된 상태.

  • 이제는 아이들도 자랄 만큼 자라고 사업도 제자리를 잡아서 크게 마음 쓸 일이 없다.

CF. 제자리: 1~3

1._ㄱ. 자기가 본래 있던 자리. 자기의 자리.
  • 그는 책을 도로 제자리에 꽂으며 자기 나름으로 쓰디쓰게 웃었다.
 _ㄴ. (어떤 물건이) 으레 있기로 되어 있는 자리. (물건의) 정해진 위치.
  • 모든 물건은 제자리에 둘 것.
2._ㄱ. (위치가 달라지지 않은) 같은 자리. 그대로의 자리.
  • 타자는 아픔을 참느라고 어깨를 움켜쥐고 제자리에서 빙글빙글 돌았다.
  • 손과 무릎을 앞으로 올리며 제자리에서 걷는다.
 _ㄴ. 본래의 상태.
  • 흩어졌던 방 안의 분위기는 식모 아이가 나가면서 다시 제자리로 돌아왔다.
  • 한번 삐딱하게 기울어지기 시작한 남편은, 여간해서 제자리로 돌아오지 못했다.

3. 자기가 처해 있는 상황.
  • 저마다 제자리에서 직분을 다하고 남을 침범하지 아니할 때에 정의의 덕이 성립한다.

CF. 제5【준꼴】   대명사 ‘저’와 조사 ‘의’가 합하여 줄어든 말. ‘나의’의 뜻.
  • 둘 다 이부자리를 끌고 제 곁으로 와서 함께 자자고 했습니다.
  • 그 동안 적금을 다 붓고 저축을 계속한다면 제 목표는 무난히 달성되리라 생각합니다.

CF. 제6【준꼴】1.   ‘자기의’가 줄어든 말.
  • 그 애는 세 살이나 터울이 지는 제 오빠한테 절대로 지는 법이 없었다.
  • 다시 걸으려는데 막 선잠에서 깨어난 두 녀석들이 쪼르르 제 어미를 제치고 달려 올라왔다.
2. 있어야 할, 또는 올바른.
  • 더 많이 만들어 내겠지만 그만큼 빨리 못 쓰게 되므로 결국 제 값만큼밖에 일하지 못합니다.
  • 겨우 한쪽 구석에 덜렁 세워져 있는 비교적 큰 냉장고 하나만 그런 대로 제 꼴을 갖추고 있을 뿐이었다.
..... 연세한국어사전

댓글 쓰기